• 최종편집 2024-06-20(목)
 

최대호 안양시장이 올해 4개 대학에서 ‘안양학’ 특강<사진>을 성황리에 마쳤다.

15일 안양시에 따르면, 최 시장은 전날 오후 4시 연성대 인스퍼레이션홀에서 대학생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양! 성장의 50년, 비상하는 100년’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강의에서 최 시장은 안양이 읍에서 시로 승격하기까지의 지난 50년의 역사와 미래 100년을 나아가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소개했다.

최 시장은 특히 청년 동기부여를 위해 안양청년창업펀드 1호를 통해 코스닥에 상장한 기업 파로스아이바이오, 자립 청소년 일자리 창출에 힘쓰는 사회적기업 브라더스키퍼 등 안양 청년의 다양한 성공사례를 언급했다.

최 시장은 “단순한 취업 지원이 아니라 안양 정착으로 이어지는 정주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만안청소년수련관에서 꿈을 키워 세계적인 안무가로 성장한 리아킴, 제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맹활약한 권세현·이정태·유가람 선수 등 안양을 빛낸 청년 사례를 통해 대학생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최 시장은 ‘불요파(不要怕)·불요기(不要棄)·불요회(不要悔), 두려워하지 말고, 포기하지 말고, 후회하지 말고 세상을 슬기롭게 살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안양학은 안양의 어제와 오늘을 토대로 내일을 조명하는 지역학으로, 지난 2019년 시 정책공모전에서 ‘안양사람이 대학생에게 전하는 안양이야기, 안양학개론’이 동상을 수상한 것을 계기로 시작했다.

지난 2020년 안양대에서 교양과목으로 처음 개설된 안양학은 지도교수 외에 안양시장, 역사 전문가, 일자리 전문가, 기업인 등의 특강으로 총 15주 동안 진행됐다.

앞서 최 시장은 지난 4월 ‘청년이 행복한 안양’을 주제로 대림대에서 강의했으며, 지난 10월과 이달 6일에 성결대, 안양대에서도 강연을 펼쳤다.
태그

전체댓글 0

  • 626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최대호 안양시장, 관내 4개 대학에서 ‘안양학’ 특강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