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5(화)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워라밸 향상 실천의지를 담은 근무혁신 10대 제안 선포<사진>를 시작으로 가족친화적 조직문화를 확산시키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GH는 지난 10일 본사 사옥에서 진행된 선포식에서 전형수 GH 부사장(사장 직무대행)을 비롯한 최고 경영진들이 직원의 워라밸(‘Work-life balance’의 준말) 향상과 근무방식 혁신을 다짐했다.

이날 선포식 진행에 앞서, 최고경영진들은 10가지 근무혁신 실천사항을 담은 서약서를 작성했으며, 부장급 이상 관리자들도 순차적으로 작성할 예정이다.

10가지 근무혁신 실천사항은 △정시퇴근 △퇴근 후 업무연락 자제 △업무집중도 향상 △똑똑한 회의 △명확한 업무지시 △유연한 근무 △똑똑한 보고 △건전한 회식문화 △연차휴가 사용 활성화 △관리자부터 실천하기이다.

한편, GH는 일·생활 균형 조직문화의 확산을 위해 다양한 제도와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운영해왔다. 2012년에는 1일 8시간 근무를 유지하면서 출퇴근 시각을 근로자가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시차출퇴근제’를 선제적으로 도입했으며, 2020년 코로나19 확산 이후에는 30분 단위 출퇴근 시간을 마련하여 확대 운영 중이다.

아울러, △정시퇴근의 날 '홈런데이' 지정 △'샌드위치데이 휴가사용' 장려 △퇴근송 송출 △‘먼저 갈게요’ 정시퇴근 알림 시스템 운영 △재택근무 실시 등 일·가정 양립 근무환경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GH는 남녀육아휴직 확대(1자녀당 3년), 사내 어린이집 및 여성휴게실 운영 등 자녀출산과 양육지원 프로그램을 성실하게 운영하여, 2020년에는 가족친화 우수기업 대통령 표창을 받았고, 경기가족친화 일하기 좋은 기업 인증(2020년) 및 여성가족부 가족친화기업 재인증(2021년)을 달성한 바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1187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GH, 최고경영진 워라밸 향상 실천의지 선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