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임산부 가정 방문해 마스크 배부한다

17~18일 각 동 통장이 방문해 마스크 5매씩 전달

최영석 기자

작성 2020.03.15 11:23 수정 2020.03.15 11:23

▲지난 13일 수원시 영통구보건소 직원들이 임산부에게 배부할 마스크를 포장하고 있다.<사진=수원시청 제공>


(수원=최영석 기자)수원시가  오는 17일부터 18일까지 지역내 임산부의 가정을 방문해 마스크를 배부한다고 15일 밝혔다.


수원시에 따르면 시는 감염 위험 때문에 약국 방문이 여의치 않은 임산부들에게 마스크를 5매씩(KF94 마스크 2일반마스크 3포장해 전달할 계획이다.


마스크 배부대상은 4개 보건소에 등록된 임부(妊婦)와 올해 출산한 산부(産婦)마스크 배부 전 대상자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안내한 후 임산부가 거주하는 지역 통장이 집을 방문해 배부할 예정이다.


보건소에 등록되지 않은 임산부는 방문해서 등록 신청하면 된다등록할 때 임부는 신분증·임신확인서(산모 수첩), 산부는 신분증·출생증명서(아기수첩)가 필요하다대리 신청할 수 있다.


수원시 보건소는 등록한 임부에게 마스크(5)와 주차스티커, ‘배려 고리’, 온습도계철분제(최대 5개월 분), 엽산제(최대 3개월분등을 지급한다또 출산 2개월 이내인 산부에게는 아기 내의를 선물한다.


염태영 시장은 몸이 편치 않고아기를 돌봐야 하는 임산부가 마스크를 사기 위해 약국 앞에서 줄을 서는 건 무척 힘든 일이라며 마스크 배부가 임산부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민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영석기자 뉴스보기